> Calmly - 연옥님이 보고계셔
Calmly


<연옥님이 보고계셔>라는 웹툰을 봤다.
차분하게 어린 시절부터 대학 생활을 그리고 있는 장면까지 읽었다.
특별한 이야기가 아닌, 나도 다 겪은 이야기임에도 공감이 충분히 갔다.

나만이 가지고 있는 이야기들이 떠올라 흐뭇한 미소를 짓게 된 시간이었다. 


'내글 > 잡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앞으로의 계획  (1) 2012.02.05
술주정  (0) 2012.01.29
시간은 빠르다  (5) 2012.01.21
연옥님이 보고계셔  (0) 2011.08.23
수습기자 교육을 앞두고  (0) 2011.08.21
블로그 첫 글  (0) 2011.08.20
1 ··· 7 8 9 10 11 12 13